• 커뮤니티
  • 다신쇼핑몰

다이어트 칼럼

무서워도 몸에서 없어서는 안 되는 ‘콜레스테롤’!?

무서워도 몸에서 없어서는 안 되는 ‘콜레스테롤’!?
콜레스테롤 먹기 vs 만들기

고기, 새우, 계란 노른자 등등. 맛있게 먹다가도 괜히 아, “많이 먹으면, 콜레스테롤 수치가 올라간다는 데”라며, 걱정하신 적 있으신가요?


병원에서 혈액 검사 받고 오면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아서 기름진 음식 좀 줄이시구요’ 등 콜레스테롤은 무섭게 접할 일이 많은데요.


“오늘은 무서워도 몸에 없어서는 안 되는 달콤살벌한 콜레스테롤”에 대해 이야기를 나눠보려고 합니다.


먼저, 콜레스테롤에 대해서 간단하게 알아보려고 하는데요.


콜레스테롤은 몸에서 필요한 지질(지방)의 종류 중 하나예요.


▷ ‘지방의 종류 중 하나는 또 뭐람?’

우리 몸은 필요한 기능에 따라 탄수화물, 단백질, 지방을 조금씩 바꾸거나 조합해서 사용하고 있어요.


예를 들어서 혈액은 대부분 물인데, 기름(지방)이 들어가면 둥둥 뜰 수 밖에 없잖아요?


이럴 때는 우리 몸이 지방의 표면만 물에서 돌아다닐 수 있게 코팅(지단백질)해서 이동시켜요.


아무튼, 다시 돌아와서 콜레스테롤도 그렇기 때문에 지질의 한 종류라고 표현을 합니다.


콜레스테롤은 동물성 식품에만 존재하고, 계란 노른자, 내장, 어패류, 고기 등에 들어있고, (식물성x), 몸에서 지방(중성지방)을 이용해서 간에서 직접 만들기도 해요.


우리의 콜레스테롤 수치는 ‘음식 속 콜레스테롤’로 결정될 것 같지만, 실제로 몸 속 콜레스테롤의 2/3은 몸(간)에서 합성되고, 1/3이 식사로 들어온 콜레스테롤로 구성되어 있어요.


거기다 식품으로 들어온 양의 약 50% 정도만 흡수되구요.


그렇기 때문에, 권장하는 콜레스테롤 양을 300mg/day로 적게 설정(보건복지부, 한국영양학회, 2020)했구요.


이렇게 말씀 드리면, 그럼 뭐 음식으로 많이 먹어도 괜찮겠네?라고 생각하실 수 있는데요.


우리가 음식으로 적게 먹기를 당부하는 이유는 첫 번째, 먹지 않아도 몸에서 필요한 콜레스테롤 양을 충분히 합성할 수 있기 때문이에요.


더 필요 없는데, 식사로 콜레스테롤이 많이 들어오면 ⇒ 혈액 속 콜레스테롤의 양이 증가하게 되고 ⇒ 그럼 혈액에 쌓이는 등 여러 문제가 생길 수 있죠.


그러니까, ‘아 콜레스테롤은 먹는 양 보다 만들어지는 양이 많구나.


그리고, 필요량만큼 몸에서 충분히 만들 수 있기 때문에 적당히 먹자’라고 생각하시면 좋을 것 같아요.


두 번째, 콜레스테롤은 중성지방이 있으면, 간에서 스스로 필요한 만큼 합성할 수 있어요.


아까 간에서 콜레스테롤을 만들 수 있다고 말씀 드렸는데요.


그때 주요 재료가 ‘지방’입니다.


그래서 지방을 많이 먹거나 지방으로 전환할 만큼 탄수화물을 많이 먹게 되면, 콜레스테롤 수치가 올라갈 수 있어요.


“근데 안 좋다면서, 성가시게 콜레스테롤이 왜 있지?”


다양한 이유가 있지만, 콜레스테롤이 몸에서 하는 정말 정말 중요한 역할은 호르몬을 만드는 거예요.


남성호르몬(테스토스테론), 여성호르몬(프로게스테론, 에스트로겐) 외 다른 호르몬들의 재료가 됩니다.


그 외에도 세포가 터지거나 딱딱해지지 않도록 막을 잘 만드는 재료(세포막 구성)로 쓰이고, 햇빛을 받으면 생기는 ‘햇빛 비타민, 비타민D’의 원재료로도 쓰고, 지방을 잘 소화할 수 있게 도와주는 담즙산을 합성하는 데도 쓰이구요.


우리 몸은 굉장히 실용적이기 때문에 필요하지 않은 영양소를 만들지 않고, 몸에 위험하다고 생각되는 물질이 만들어지면, 알아서 해독하는 기능도 갖추고 있어요.


그러니, 우리는 그 몸이 잘 작동할 수 있도록 잘 챙겨주면 좋겠죠?


※칼럼제공: 뉴트리셔스 기획자, 제인

https://brunch.co.kr/@jooyunha




© 다이어트신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칼럼은 에디터의 개인적인 견해를 바탕으로 작성되며, 읽을거리와 정보 공유를위해 연재됩니다.
건전한 댓글 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또는 비방/비하성 발언의 댓글은 안내없이 표시가 제한됩니다.
목록

댓글쓰기

|
입력
  • 초보
    사랑가득*^^* 2021.09.06 21:26

    신기하네요. 저도 의외로 콜레스테롤이 높아 약간 걱정인데..

    답글
    |
    입력
  • 다신
    sueejeong 2021.08.07 16:13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
    입력
  • 지존
    야나두할수있어! 2021.08.07 09:44

    🙏🙏😄😄

    답글
    |
    입력
  • 입문
    코샤루맘 2021.08.04 23:00

    고맙습니다

    답글
    |
    입력
  • 초보
    테메로소 2021.07.01 09:15

    콜레스테롤…음…뭔가 어렵네요ㅠ
    어떻게 관리해야되는건지…

    답글
    |
    입력
  • 초보
    시아바비언니 2021.06.30 17:26

    감사합니다

    답글
    |
    입력
  • 초보
    스윗0 2021.06.29 21:20

    좋은정보에요

    답글
    |
    입력
  • 입문
    구노스 2021.06.29 18:52

    감사합니다

    답글
    |
    입력
  • 초보
    진심을다해 2021.06.28 18:50

    감사합니다

    답글
    |
    입력
  • 초보
    하하히히호호크크 2021.06.28 18:17

    감사합니다

    답글
    |
    입력
이전글

노화 늦추고 싶다면, 꼭 지켜야할 3가지 근육!

2021.06.17 조회수 : 7,843
다음글

거울을 자주 보면, 살빼기가 수월해진다?

2021.06.15 조회수 : 5,828
제휴 문의

아래 이메일 주소로 연락주시면
빠른 시일내에 회신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담당자 : diet365@funnym.co.kr

감사합니다.

확인
닫기
사진 첨부
찾아보기

등록 가능한 파일 확장자는 jpg, gif, png 입니다.

취소
닫기
제휴 문의

문제가 있거나 문의 사항이
있으시면 아래의 주소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고객 지원 : diet365@funnym.co.kr

감사합니다.

확인
닫기
위치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