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커뮤니티
  • 다신쇼핑몰

다이어트 칼럼

여자의 삶은 살 쪘을 때와 살 빠졌을 때로 나뉜다

여자의 삶은 살 쪘을 때와 살 빠졌을 때로 나뉜다

제가 처음 다이어트를 했었던 청소년기에는 그냥 다이어트를 해서 예뻐지고 싶을 뿐이었어요. 흔한 청소년기 학생들과 다를 바 없이 말입니다.


하지만 체중감량 후에 사람들의 주목과 관심에 매료되어 제 삶은 언제부터인가 날씬할 때와 통통할 때로 나뉘기 시작했어요.


저는 마치 그리스 신화의 나르시스처럼 나르시즘에 빠져 살이 빠져가는 나의 모습에 스스로 반했죠. 안 그래도 성격이 가슴형(감정형)이라 타인의 시선이 중요한 제가 점점 더 아침에 보이는 제 붓기에 신경쓰기 시작했어요.


거울을 봤는데 그날 얼굴이나 몸이 부어 있으면 하루를 망친 것 같고, 어제 한 끼만 먹을 걸, 두 끼를 먹어 부은 거 같아 속상해서 스스로를 여러 번 비난하기도 했어요.


그렇게 하루 하루를 전쟁처럼 음식들을 머리 속에 생각하며 지냈어요. 식단일기 쓰기는 또 얼마나 지겨운지! 그러다 보니 이런 복잡한 제 고민이 들킬까 봐 다른 사람들과 함께 식사하는 시간이 싫을 때도 많았어요.


유명 모델의 말에 마음이 짠하더군요.

'가장 말랐을 때 난 가장 불행했다'


그게 벌써 이십 대 초반의 저의 모습이었으니, 꽤 시간이 지났네요. 지금은 자연스럽게 야식도 먹고, 과식을 하기도 한답니다. 편안하고 행복한 마음으로요. 하루 세 번 무엇을 먹을지 고민하는 시간이 저에게 가장 행복한 시간 중 하나예요. 건강을 생각해서 자제하려고 노력은 하지만 어쩌다 늦은 약속이 잡히는 날에는 망설임 없이 기름진 음식들을 먹기도 해요. 그것도 아주 기쁜 마음으로 말이죠.


다음날 얼굴이 부었는지 인식조차 못하는 제 모습을 가끔 보며 스스로가 사랑스러운 마음이 들어요. 여러분도 그랬으면 좋겠어요. 음식과 집착하는 나만의 세계를, 타인의 시선에 나를 저울질하는 것을 내려놓고.


이젠 그저 아팠던 그 때를 회상하면 마음이 짠하고, 씁쓸하고, 그 때의 나를 안아주고 싶은 마음이 들었으면, 그 때의 나마저도 사랑스러웠으면.


한 내담자분이 상담에서 물으시더군요. 그 분도 역시 본인의 삶이 살이 빠졌을 때와 살이 쪘을 때로 나뉜다고 믿는 분이였죠.


'선생님 같으면 저에게 어떤 조언을 해주시겠어요?'


지금의 제가 그 때 힘들었던 저에게 말할 수 있다면, 어떤 말을 하는 게 좋을까 곰곰이 생각해봤어요.


'살이 빠지면 하고 싶었던 일들을 지금 당장해보세요.'


'살이 빠진다면. 이걸 먹어야지'

'살이 빠진다면. 그 옷을 입어야지'

'살이 빠진다면. 그 옷을 입고 당당하게 공원에서 운동해야지'

'살이 빠진다면. 그 남자에게 고백해야지'


이번 주 숙제에요. A씨가 그 동안 이야기했던 것들이거든요. 이 목록을 적어보고, 이 중에 한 개 이상을 다음 상담 전까지 실천해보세요. 그리고 다음 주에 우리 다시 이야기해요. 정말 '살이 쪘을 때' 할 수 없는 행동들이었는지를요.



※ 칼럼제공 : 에니어그램 심리연구소 상담심리사 이사랑

http://www.enneagram.co.kr


© 다이어트신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칼럼은 에디터의 개인적인 견해를 바탕으로 작성되며, 읽을거리와 정보 공유를위해 연재됩니다.
건전한 댓글 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또는 비방/비하성 발언의 댓글은 안내없이 표시가 제한됩니다.
목록

댓글쓰기

|
입력
  • 다신
    black@heart 2016.09.12 06:54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
    입력
  • 입문
    Rain9275 2016.09.03 01:44

    지금 못입는 옷을 입는게 목표예요

    답글
    |
    입력
  • 초보
    요니뾰니 2016.07.13 00:14

    전 살빠지면 비키니 입고싶어요ㅎ 오늘 무작정 주문부터 했답니다~ㅋㅋ

    답글
    |
    입력
  • 입문
    써니라네 2016.05.20 22:29

    완전 공감되는 이야기네요

    답글
    |
    입력
  • 정석
    earlybird 2016.05.12 13:14

    살이 빠지면 딱붙는 원피스입고 나들이 가고 싶네용ㅎㅎㅎ

    답글
    |
    입력
  • 지존
    워니아 2016.05.06 09:10

    넹!

    답글
    |
    입력
  • 입문
    청우 2016.05.01 22:15

    살빼고 고백하고싶어요ㅠ

    답글
    |
    입력
  • 입문
    연어훈제 2016.04.28 23:20

    살빼고 복근도 생기면 당당히 비키니만 입고 해변을 활보하고 싶네요~

    답글
    |
    입력
  • 초보
    러블홍 2016.04.14 09:30

    살빼서 자신감을찾아야지~~

    답글
    |
    입력
  • 입문
    평범한 소머즈 2016.04.11 11:52

    고무줄 체중에서 벗어나고파요

    답글
    |
    입력
이전글

살이 찌지 않는 바른 식습관 1편

2016.02.15 조회수 : 25,285
다음글

닭가슴살 두부 스테이크

2016.02.12 조회수 : 22,044
제휴 문의

아래 이메일 주소로 연락주시면
빠른 시일내에 회신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담당자 : diet365@funnym.co.kr

감사합니다.

확인
닫기
사진 첨부
찾아보기

등록 가능한 파일 확장자는 jpg, gif, png 입니다.

취소
닫기
제휴 문의

문제가 있거나 문의 사항이
있으시면 아래의 주소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고객 지원 : diet365@funnym.co.kr

감사합니다.

확인
닫기
위치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