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커뮤니티
  • 다신쇼핑몰

다이어트 칼럼

2년간 운동으로 16kg 뺄 수 있었던 감량팁 대방출!

  • 34,280
  • 210

2년간 운동으로 16kg 뺄 수 있었던 감량팁 대방출!
오늘은 2년에 걸쳐 꾸준히 운동해서, 16kg을 감량해낸 다이어터 ‘지지957’님이 주인공이신데요.

다이어트할 때 식단조절 뿐 아니라 운동도 병행해야 하는 건 알지만, 많은 분들이 운동하는 걸 굉장히 힘들어 하시더라고요.

그래서, 그런 분들을 위해 무리하지 않고, 천천히 운동량을 늘려나가는 데 참고할만한 ‘지지957’님의 방법을 공유해볼게요.

지금부터, 만나보실까요?

질문1. 살 빼야겠다고 마음먹게 된 결정적 계기가 있으셨나요? 감량하는 데는 얼마나 걸리셨어요?
2년간 운동으로 16kg 뺄 수 있었던 감량팁 대방출!
타국에서 친구들과 운동에 취미를 붙이게 된 게 다이어트를 하게 된 가장 큰 계기였어요.

운동을 매일 하면서 근육을 만들고 변하는 모습이 눈에 보이니까 즐기게 되더라고요.

그리고, 따로 식단조절은 크게 하지 않았기 때문에, 약 2년에 걸쳐 16kg을 감량했답니다.

질문2. 자신의 감량에 가장 큰 도움을 준 습관 2가지만 꼽아주신다면요?
2년간 운동으로 16kg 뺄 수 있었던 감량팁 대방출!
저에게는 운동 습관보다는 식사 습관이 감량에 큰 도움이 되었어요.

첫번째, 밥 1~2숟가락 남기기
식사의 종류나 간식에 제한이 없었기에 양 조절만 잘 하자는 마음으로 식사할 때 1~2 숟가락씩은 남기면서 음식량을 조절했어요.

처음에는 2~3인분도 거뜬히 혼자 먹었는데 점차 식사량이 줄어서 요즘은 0.7인분 정도 먹게 됐어요. 그리고, 후식을 먹을 때도 양을 조절해서 먹고 싶은 종류를 먹었어요.

두 번째, 야식은 참기
야식을 먹는 날이 없진 않았지만, 먹으면 다음날 유독 위가 아프고 붓기가 심한 느낌이라 자기 3~4시간 전에는 되도록 물 빼고는 아무것도 안 먹으려 했어요.

원래 자기 전에 맥주와 안주 먹는 게 습관이었는데 야식과 술을 줄인 게 큰 도움이 됐죠.

질문3. 어떤 운동들을 하셨고, 하루 운동량은 얼마나 됐나요? 추천해주고픈 운동이 있다면요?
2년간 운동으로 16kg 뺄 수 있었던 감량팁 대방출!
운동 초반(재작년 2월~6월 외국생활)에는 로잉머신, 풀업(매달리기), 버피, 맨몸 복근 루틴, 러닝을 섞어서 했어요.

물론 처음부터 세트를 많이 한 건 아니고 크로스핏처럼 와이드형식으로 진행하며, 세트를 늘려갔어요.

보통 오전 8시 혹은 저녁 먹기 전 로잉 3분 ~ 매달리기 30초 버피 10개 세트로 약 3세트 정도 했고, 크런치-레그레이즈-사이드 크런치 30초씩 약 5세트하고, 스트레칭까지 했어요.

날씨가 좋은 날은 다같이 2km 정도 러닝을 하기도 했고요.

재작년 8월~12월에는 보통 일어나자마자 아침운동을 갔고, 스트레칭, 풀업, 위의 복근운동 루틴+ 근력머신 + 유산소 20~30분 정도 해서 총 1시간~1시간반 정도 주 4회 운동했어요.

작년 1월~ 4월까지는 주로 홈트 위주로 했고요. 1시간~1시간정도 운동했고, 지겹지 않게 순서를 바꿔가며 했어요. 주로 근력은 주원 홈트, 스트레칭은 무나홈트,이지은, 미서원 이렇게 자주 했고요.

작년 하반기에는 취미 삼아 복싱체육관을 등록해서, 첫달은 거의 매일 갔고, 후에는 바빠져서 주 2~4회 정도는 꾸준히 가려고 했어요.

운동하기 시작하면서, 1시간 반~2시간 정도 진행했고요.

스트레칭-줄넘기 4세트(3분/30초rest)- 기본 근력 운동 30분 (하체/복근/상체/둔근/전신 등 체육관에서 짜주는 루틴으로 매주 돌아가면서 진행) - 복싱연습 20~30분 스텝/샌드백/미트치기등등 - 스트레칭 순서로 거의 비슷한 루틴으로 했어요.

올해 1월부터는 코로나로 운동을 쉬고 있는 중이라, 요즘은 점심과 저녁 먹고 걷기 30분 정도만 하고 있고, 폼 롤러로 스트레칭만 해주고 있어요. 귀찮아서 홈트가 잘 안 되더라고요.

좀 더 안전해지면 헬스장 가서 근력을 다시 하려고요.

중간에 등산이나 보딩, 러닝 등의 일회성 운동들도 종종 했어요.

질문4. 원래 운동을 즐기신 편이었나요? 그리고, 운동으로만 감량한 특별한 이유가 있으신가요?
2년간 운동으로 16kg 뺄 수 있었던 감량팁 대방출!
예전에도 운동을 시도하긴 했는데, 꾸준히는 못하다가, 2년 전 본격적으로 운동시작하고부터 즐기게 됐어요.

20살 때, 급격하게 15kg가 찐 후로 약 3년 동안 69~76kg을 넘나들며, 식단이나 짧은 홈트로만 살을 빼 왔는데, 성공한 적 없이 실패만 거듭해서, 자존감도, 자신감도 많이 낮았어요.

폭식과 과식이 일상이었고, 이 때문에 아팠던 적도 있어서 다시 반복하지 않고자 식사보단 운동에 초점을 맞춰 다이어트를 하게 되었답니다.

중간에 빡센 다이어트 식단도 하루 이틀 도전해보았지만, 역시 힘들어서 다시 일반식으로 돌아왔어요.

느려도 계속 꾸준히 할 수 있도록 몸을 적응시키고 싶었지요.

질문5. 운동하면서 가장 신경 쓴 부분은요? 그리고, 운동이 하기 싫어질 땐 어떻게 극복하셨나요?
근손실이 오는 게 싫어서 운동하고부터는 어떤 형태의 단백질이건 꼭 챙겨먹으려 했어요.

프로틴, 계란, 두부, 두유, 닭가슴살, 고기, 계란 등을 번갈아가며, 먹었죠.

운동하기 싫어도, 한창할 때는 스트레칭이라도 하자 해서 1~2시간 할 때도 있었고, 정말 상황이 안되거나 너무 귀찮으면 그냥 한두 달 쉬고 몸이 굳고 뻐근하면 다시 운동하곤 했어요.

그렇게, 한참 쉬다가 땀 흘리고 몸을 쓰면, 또 운동이 주는 즐거움이 운동을 지속하게 되더라고요.

질문6. 운동 후, 체중이나 체지방이 빠지기 시작한 건 언제부터였나요? 그리고, 현재는 다이어터인가요? 유지어터인가요?
2년간 운동으로 16kg 뺄 수 있었던 감량팁 대방출!
재작년 11월부터 조금씩 티나게 빠지기 시작했던 것 같아요.

그 전까지도 운동은 꾸준히 했지만 저만 아는 미세한 빠짐 정도였고, 그 이후로는 주변사람들이 살 빠지고 있다고 느꼈다고 해요.

체중은 한두 달에 1kg씩 정말 느리게 빠졌지만, 쌓이다 보니 벌써 16kg까지 빠졌네요. 매번 빠지기만 하는 것이 아니라 오르락내리락 하면서, 천천히 여기까지 왔어요.

현재도 역시 다이어터고, 제 목표는 근손실 없이 51kg까지 감량하는 것이랍니다. 속도를 좀 내어서 3~4달 내에 감량하고 유지하려고요.

질문7. 다이어트 중에 아예, 식단조절은 안 하신 건가요? 그럼, 식단은 어떻게 드셨어요?
식단은 거의 조절하지 않았고, 식사량만 조절했어요.

저는 과일, 야채, 고기, 탄수화물 정말 다 좋아해서, 되도록 여러가지를 골고루 먹으려 했답니다. 그리고 고기는 되도록 자주 먹었고요.

그리고, 몸이 찌뿌둥하거나 무거우면 건강하게 먹으려는 노력을 꼭 했어요.

아침에는 주로 가볍게 과일이나 스무디를 갈아먹었어요. 양을 적게 먹진 않고, 500ml 정도 마셨어요. 주로 블루베리, 무첨가 요거트, 바나나, 올리고당 or 양배추, 사과, 요구르트 이 두 조합을 자주 마셨고요.

점심에는 일반식 1인분을 먹었어요. 쌀국수, 한식 위주로 자주 먹었고, 거의 기숙사 식당, 학교식당, 근처식당을 이용했어요.

저녁 역시 일반식을 먹었어요. 양은 점차 줄여갔고요. 후식은 안 먹거나, 가볍게 요거트 등을 먹었고, 약속이 있을 때는 가끔 술도 마셨어요.

대신 야식은 자주 안 먹었어요. 주1회 정도로만 먹었어요.

질문8. 감량 전후로, 체중과 체지방, 근력은 얼마나 변화되셨는지요?
2년간 운동으로 16kg 뺄 수 있었던 감량팁 대방출!
조금이지만 근육량이 늘었고, 체지방은 정말 많이 줄었어요. 그래서 10kg 차이가 나는데도, 오히려 감량 후 기초대사량이 늘었더라고요.

질문9. 운동으로 감량 후 가장 만족스러운 부분은 뭔가요?
2년간 운동으로 16kg 뺄 수 있었던 감량팁 대방출!
기초대사량이 늘면서 식사에 강박을 갖지 않게 된 것, 체력적으로도 건강해진 것이 가장 만족스러워요.

극단적인 다이어트를 하면서는 가족들과 친구들과의 식사도 제한적인 상황이 많았는데, 현재는 가족들과도 식사를 하고 주말에는 등산, 마라톤, 자전거를 타도 체력적으로 힘들지 않고, 함께 즐길 수 있게 돼서 너무 좋아요.

사실 언제까지 얼마만큼 빼자는 목표를 잡진 않고, 천천히 해보자고 한 건데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2년동안 제가 만들어낸 결과가 의미 있다는 것에 놀랐어요!

식사에 대한 두려움은 사라졌고, 운동으로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생겼죠. 2년 전의 저는 상상도 못했거든요.

질문10. 다이어터 분들에게 힘이 될만한 긍정적인 한마디 남겨주시겠어요?
저도 아직 다이어트를 진행 중이지만 제가 걸어온 길이 다른 분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오래 걸리더라도 꾸준히 가져갈 수 있는 생활습관으로, 너무 스트레스 받지 않고, 운동하고, 먹고, 즐거움을 누리세요.

저도 했는데, 이 글을 보는 여러분들도 당연히 할 수 있다고 생각해요.

저도 남은 목표까지 달려, 최종후기로 다시 만나 뵙고 싶어요.다들 같이 힘내보아요!


※ 인터뷰에 협조해주신 ‘지지957'님 진심으로 감사드려요. ※




© 다이어트신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칼럼은 에디터의 개인적인 견해를 바탕으로 작성되며, 읽을거리와 정보 공유를위해 연재됩니다.
건전한 댓글 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또는 비방/비하성 발언의 댓글은 안내없이 표시가 제한됩니다.

다신의 고수 다른 칼럼 보기

목록

댓글쓰기

|
입력
  • 초보
    지지957 2021.02.27 10:48

    안녕하세요! 지지957입니다~ 막상 성공후기에 칼럼이 올라오고나니 많이 부끄럽지만 같은 고민을 가지고 계신 모든 분 들께 도움이 되길 바라면서 인터뷰를 했습니다:)
    저도 했으니 여러분도 이루어 낼 수 있어요! 저는 1월중순에 인터뷰를 쓴 뒤 운동 + 식사량을 조금씩 더 줄여 현재 저는 55~56키로를 달성하여 최고 76키로에서 총 20kg감량을 하였고 올 여름까지 차근차근 50키로까지 건강히 감량하는게 목표입니다!
    여름에 목표체중까지 감량하여 후기로 돌아오도록 하겠습니다:)!!! 칼럼 써주신 다신 담당자님께 감사하고, 이 글 보시는 모든 분들께서 원하는 목표 이루셨으면 좋겠습니다😊

    답글
    |
    입력
  • 입문
    쌍무지게 2021.10.27 07:15

    저와 비슷한 무게시내요 저도 힘내서 20kg김량하고글쓰고십네요 부럽네요

    답글
    |
    입력
  • 입문
    카@thalslily 2021.10.26 17:07

    우와 너무 멋져요

    답글
    |
    입력
  • 초보
    파트라슈K 2021.10.24 21:51

    부럽습니다

    답글
    |
    입력
  • 초보
    미소미소미이 2021.10.17 23:37

    👍🏻👍🏻

    답글
    |
    입력
  • 지존
    왕비될거야 2021.10.12 06:19

    부럽습니다

    답글
    |
    입력
  • 초보
    2rooda 2021.10.10 00:33

    끈기가 대단하시네요

    답글
    |
    입력
  • 초보
    iliiillil 2021.10.09 23:34

    근손실 없는 다이어트 기원합니당

    답글
    |
    입력
  • 입문
    민트민트82 2021.10.06 05:32

    대단해요

    답글
    |
    입력
  • 입문
    오늘킴 2021.10.05 00:48

    와. 진짜 대단하네요~저도 꼭 그렇게 되고싶네요

    답글
    |
    입력
이전글

식사후 꾸벅꾸벅 조는 ‘식곤증’ 물리치려면?

2021.02.28 조회수 : 4,633
다음글

밀가루, 딱 한달 끊었더니?!

2021.02.24 조회수 : 11,648
제휴 문의

아래 이메일 주소로 연락주시면
빠른 시일내에 회신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담당자 : diet365@funnym.co.kr

감사합니다.

확인
닫기
사진 첨부
찾아보기

등록 가능한 파일 확장자는 jpg, gif, png 입니다.

취소
닫기
제휴 문의

문제가 있거나 문의 사항이
있으시면 아래의 주소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고객 지원 : diet365@funnym.co.kr

감사합니다.

확인
닫기
위치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