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커뮤니티
  • 다신쇼핑몰

다이어트 칼럼

`적당히 먹기` 마음만 먹지말고 직접 해보자!

`적당히 먹기` 마음만 먹지말고 직접 해보자!

우리가 적당히 먹는 것을 어려워하는 두 번째 이유, 불규칙한 식사 시간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다이어트를 하기 시작하면 트레이너부터 시작해서 성공 후기를 이야기하는 사람들 모두 '세 끼를 꼬박꼬박 잘 챙겨 먹었어요.'라고 이야기하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최근에 유행했던 시간제한 다이어트(Time-Restricted Feeding, TRF)도 비슷한 의미가 있습니다.


이 방법은 음식의 종류에 관계없이 12시간 공복을 잘 유지하는 것만으로도 비만을 예방할 방법으로 규칙적인 식사 시간에 대해 생각하게 만듭니다.


오늘은 식사 시간에 관해 이야기 하기에 앞서 살이 찔 때 우리가 하는 행동들과 식습관에 대해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다이어트를 시작한 후 첫 두 달은 야식, 과식, 폭식 그리고 모든 사람과의 약속 및 외식을 모두 자제하게 됩니다.


그리고, 닭가슴살, 고구마, 야채 식단을 단 하루도 예외 없이 지키는 초인적인 힘을 발휘합니다.


하지만 목표했던 몸무게에 도달하면서 참았던 인내심이 폭발하는 순간, 나는 전혀 다른 사람이 됩니다.


저녁 먹은 후 늦은 시간, 배가 고파 잠들지 못한 새벽, 야식을 시켜 먹기 위해 배달 앱을 검색하는 자신을 발견하게 됩니다.


먹을까 말까 수백 번 고민하다 말고 결국은 '오늘만 먹자'라는 생각으로 결국 결제하기를 누릅니다.


'딩동' 초인종 소리가 울리고 부리나케 달려가 포장지를 뜯기 시작합니다.


적당한 양 만큼 먹고, 배가 부를 때 수저를 놓으라는 이야기는 귀가 아프도록 들었는데, 실천하는 건 왜 이렇게 어려운 건지.


여태 듣고 반복하고 외우고 실천하려 했던 모든 이야기가 싹 잊히고 온 정신은 오직 '치킨' 하나에 집중됩니다.


시간이 얼마나 지났을까요, 정신을 차려 보니 어느새 바닥을 보이는 음식 용기와 터질 듯이 불러오는 배가 눈에 들어옵니다.


그리고, '오늘도 망했다.' 좌절감을 느끼며 실망하기 바쁩니다.


참아내리라 다짐했던 오늘, 아침부터 이것저것 먹고 싶은 마음을 꾹 참아냈건만 결국은 이렇게 늦은 시간에 먹게 되다니.


잠들기 전 허기진 상태에서는 오늘 밤도 뜬눈으로 지새울 것만 같아 먹은 야식, 먹고 나니 졸음이 쏟아지고 얼마 되지 않아 잠자리에 들게 됩니다.


‘내가 미쳤지, 왜 그걸 먹었을까?’라는 생각과 어쩔 수 없어 오늘은 식단을 잘 지켜보자! 라는 마음으로 스트레스 가득한 하루를 시작한 당신.


마음은 오늘 온종일 굶고 싶지만 그럴 수 없다는 걸 알기에 오늘은 초저칼로리 식단으로 지내보려 합니다.


하지만 그렇게 음식을 먹지 말아야 한다는 생각을 하면 할수록 달콤한 음식이 당기고, 분명 어제저녁에 많이 먹은 것 같은데? 라는 생각이 듭니다.


그런데도 자꾸만 배가 고파올 때는 어떻게 할까요?


먹지 말아야 하므로 저칼로리 음식으로 먹어야 할까요? 아니면 그냥 한 끼는 제대로 먹어야 할까요? 그것도 아니면 그냥 굶어버릴까요?


누구한테 묻고 싶지만 그럴 수도 없고, 애꿎은 유튜브 채널만 계속해서 검색해 봅니다.


그렇게 수도 없이 고민하다 결국에는 먹고 싶은 것들을 먹자 결심합니다.


어차피 한 끼 정도는 괜찮겠지 하며, 오늘도 자극적인 음식 '돈가스'를 먹습니다.


기름지고 느끼한 걸 먹고 나니 달콤한 음료가 먹고 싶고, 케이크가 먹고 싶어집니다.


이렇게 자꾸만 먹는 생각을 떨쳐버리지 못하고 더욱더 식욕이 솟구치는 것을 느낍니다.


잘 먹으면 체력도 좋아지고 에너지도 많아질 거로 생각했는데, 많이 먹으면 먹을수록 왜 자꾸만 귀찮아지는 것들이 많아집니다.


그리고, 더 게을러지고 싶고 누워 있는 시간도 많아지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운동해야지 생각하다가도 피곤한 느낌이 많이 들어 누워 있게 되고 한 번 고삐가 풀리니, 전의 식습관과 생활 습관을 되찾아 가는 일이 더욱더 힘들게만 느껴집니다.


이 모든 문제를 해결하고 싶다면, 앞에서 이야기했듯 규칙적인 식사 시간을 가져야만 합니다.


하지만 규칙적인 식사 시간 이전에 '좋은 음식을 선택하는 습관'을 가지는 것이성공적인 다이어트와 건강을 위해 좋다는 것을 말씀드립니다.


그럼, 다음 시간에는 이 부분에 대해 더 자세히 이야기하도록 하겠습니다.


※ 칼럼제공: 메세나 트레이너

© 다이어트신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칼럼은 에디터의 개인적인 견해를 바탕으로 작성되며, 읽을거리와 정보 공유를위해 연재됩니다.
건전한 댓글 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또는 비방/비하성 발언의 댓글은 안내없이 표시가 제한됩니다.
목록

댓글쓰기

입력
  • 다신D
    람블99 2019.11.21 09:22

    좋은정보감사합니다

    답글
    입력
  • 다신D
    Annekim 2019.11.17 21:16

    좋은 정보 감사해요

    답글
    입력
  • 다신D
    뜌디니 2019.11.17 20:49

    좋은정보감사합니다ㅜ

    답글
    입력
  • 다신D
    악똥찐야 2019.11.15 22:37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입력
  • 다신D
    이미등록된닉네임이뭐이리많아 2019.11.14 22:40

    적당히 먹기가 제일 어렵죠.. ㅜ 식사량을 스스로 제한하고 있는데 포만감느낄때 그만먹으라는건 전 도움이 안되고ㅜ 그냥 딱 정량의 1/2로 줄여서 먹고있어요

    답글
    입력
  • 다신D
    쑤우우ㅎ 2019.11.14 15:39

    공복 딱 공감

    답글
    입력
  • 다신D
    01270 2019.11.14 14:59

    적당히 먹는게 가장 어려웠는데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입력
  • 다신D
    민OILOVE 2019.11.14 14:31

    중요한데 어렵죠ㅠㅠㅠ

    답글
    입력
  • 다신D
    샤이니00 2019.11.14 12:39

    도오전!

    답글
    입력
  • 다신D
    람블99 2019.11.13 22:40

    감사해여

    답글
    입력
이전글

다이어트 목적을 다시 생각해봐야 하는 이유!

2019.11.07 조회수 : 1,823
다음글

우리 몸에 최적화된 다이어트 식단이 있다?!

2019.11.05 조회수 : 7,213
제휴 문의

아래 이메일 주소로 연락주시면
빠른 시일내에 회신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담당자 : diet365@funnym.co.kr

감사합니다.

확인
닫기
사진 첨부
찾아보기

등록 가능한 파일 확장자는 jpg, gif, png 입니다.

취소
닫기
제휴 문의

문제가 있거나 문의 사항이
있으시면 아래의 주소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고객 지원 : diet365@funnym.co.kr

감사합니다.

확인
닫기
위치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