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커뮤니티
  • 다신쇼핑몰

다이어트 고민&질문

멘토님의 답변을 기다리고 있어요.

부모님과 충돌때매 미쳐버릴 것 같아요

다신등급

에이치엠HM

2 2
  • 2017.02.12 11:34
  • 244
  • 12

요즘 해산물이 맛나보여서 대구탕 맛있겠다~한마디 했는데 정작 먹고싶지는 않았는디..
가족들이 그걸 듣고 점심메뉴 대구탕!! 나때문에 가는거라며..
아니 나는 찰밥이 더 먹고싶다니까..?!
뭔가 나를 위한 배려이지만 정작 나에겐 부담인..요즘 이런 것 때문에 스트레스예요


제가 먹고싶지도 않고 부탁하지도 않았는데
고기 사오시며 만두 사오시고 집에 과일 한가득인데 또 과일 사오시고
그거 안먹으면 너때매 사왔는데 왜 안먹냐 하시고
저는 억지로 먹어야하고 조절해서 먹으면 남아서 썩어서 음식, 돈이 아까워서 스트레스고 (음식 버리는게 세상에서 제일 싫은..)
나 먹으라고 본인들은 안드시고 또 날 위해 사온거니까 먹으라고 하시고 나는 그럼 먹기 싫은거 꾸역꾸역 입에 넣어야해서 토할 것 같아요



게다가 다이어트 그만하라며 운동에 미쳤냐며 강박증이라고 하시는 어무니..
내가 제일 뚱뚱할 때 가장 나에게 상처주고 뭐라하신게 부모님인지라 불효자 같아도 부모님은 저에게 다이어트 그만두란 소리 하시면 안된다고 생각해요..그렇게 부모님께 말씀 드렸구..
정작 제가 왜 상처 받았는지 이해 못하시는 부모님..


"네 다리에 반바지 입지마라. 뒤에서 보고 깜짝놀랐다"
"너같은 몸뚱아리는 취업도 힘들다. 면접관들이 널 여자로냐 보겠냐"
"너 병원좀 가봐라. 여자 몸뚱아리가 그게 뭐냐"


아무리 시간이 지나도 주홍글씨 같은 부모님이 하셨던 말들..
그 당시에 길지나가다 생전 모르는 사람이 돼지새끼라고 한것보다 저는 부모님이 하신 말씀이 더 상처였거든요


여러분 살찔까봐 운동하는게 강박증인가요..?
우리집은 사실 동생 저 빼고 다들 비만이세요
그래서 운동을 꾸준히 하는걸 이해못하세요
고작해야 두분이서 골프만 치세요

설날에 많이 먹고 배가 너무 불러서 2시강정도 산책하고 들어왔다가 운동에 미친년이라며 욕먹고 맞았어요..26살에..
저녁도 너무 먹고 움직이고 싶어서 줄넘기 1시간했다가 친척들이 욕한다고 또 욕먹구요

저는 아무리봐도 제가 운동한다고 소란피우지도 혼자 조용히 운동하고 들어왔는데 남들 눈치보는게 이해가 안돼요. 그게 왜 미친건지도 모르겠어요
제가 운동강박증이면 취미생활 하시는 분들도 가 강박증이지 않나요?
정말 운동이 취미라서 너무 하고싶으면 자기 시간 쪼개서 피곤해도 하잖아요


그걸 왜 강박증이라 생각하시는지..
일요일 아침부터 싱숭생숭해서..주저리주저리 써버렸네요ㅠㅠ
도저히..남친말고는 이런 얘길 할 곳이 없어서..에효


이만 저는 먹고싶지 않은 대구탕 먹으러 준비해야겠네요..😔

글쓰기 목록

댓글쓰기

|
입력
  • 다신D
    에이치엠HM 2017.02.12 19:49

    HAWAIAN 저희 부모님 세대는 무언갈 열심히 푹 빠져서 한다는걸 이해 못하시는것 같아요. 미친것처럼 보이시나봐요 그래서ㅎㅎㅎ 주변에 저처럼 식단&운동 하면서 다이어트한 사람을 보신적이 없어서 그런지 왜 이렇게까지 해서 다이어트를 하는지도 이해가 안가시는 것 같구요.. 이래저래 부모님과는 너무 많이 부딪히니까 서로 지쳐가서..제가 빨리 분가하는게 맞나봐요ㅎㅎㅎ

    답글
    |
    입력
  • 다신D
    에이치엠HM 2017.02.12 19:47

    독설구라 부모님이 아직 딸들을 어리게만 느끼시나봐요ㅎㅎㅎ 아직도 어디 갈때마다 데려다주실라하구...데릴러오실라하구..이제 그런거 받을 나이도 아닌지라 자꾸 충돌이 일어나네요ㅎㅎㅎ 분명 부모님을 사랑하지만 같이 살기엔 맞지 않다는걸 요즘 너무 깨달아요. 같이 생활하면 양 쪽 모두가 스트레스 받는 그런..ㅎㅎ 구라님 말씀대로 하루빨리 분가해야겠어요ㅎㅎㅎ

    답글
    |
    입력
  • 다신D
    에이치엠HM 2017.02.12 19:45

    비밀 댓글 입니다.

    답글
    |
    입력
  • 다신D
    네르핌 2017.02.12 19:44

    에이치엠HM 화이팅입니다^^

    답글
    |
    입력
  • 다신D
    에이치엠HM 2017.02.12 19:43

    한번쯤날씬하게 정말 응원해주는 주변인이 있으면 좋을텐데 가장 가까운 가족들이 그러질 못하니 쓸쓸하드라구요..부모님마음이 이해가 가다가도 어렵고ㅎㅎㅎㅎ 아직 철이 덜들었나봅니다

    답글
    |
    입력
  • 다신D
    에이치엠HM 2017.02.12 19:42

    라이제르 위로해주셔서 감사해요..!! 어서 훌훌 털어버리고 다시 목표까지 화이팅하도록 할게용

    답글
    |
    입력
  • 다신D
    LovableDiet 2017.02.12 19:33

    진짜 운동을 너무 안 하셔서 운동 강박증이 뭔지 모르시는 것 같아요. 제가 아는 언니는 운동을 3개 다니시는 분이 있어요. 먹는 것은 평소 먹고싶은거 먹구요. 이 언니는 복근도 있고 체력도 좋으시고 무척 건강해요. 가족들이 운동 중독이냐 뭐라한다던데 오히려 나는 운동 중독이고 운동이 좋다 하세요. 아빠는 살쫌 빼라 그 배가 뭐냐고 하기도 하구요. 나이도 성인인 다 큰 처자를 가족들이 때리고 뭐라하는거 진짜 이상하네요. 힘내세요.ㅠ

    답글
    |
    입력
  • 다신D
    독설구라 2017.02.12 17:20

    다큰처자를 운동한다고 욕하고 때린다는건 좀 아닌데요!
    부모님들이 아직젊으셔서 비만으로 건강에 적신호가 오지않았거나, 건강에 대해서 무심한듯 보이네요.
    독립하거나 일찍분가하는게 제일 좋은 방법으로 보입니다.

    답글
    |
    입력
  • 다신D
    #vegan 2017.02.12 16:14

    비밀 댓글 입니다.

    답글
    |
    입력
  • 다신D
    다쎄리 2017.02.12 13:12

    어흑..ㅜㅜ

    답글
    |
    입력
이전글

30일 플랭크 2일차 성공!

2017.02.12 조회수 : 6
다음글

30일 복근 만들기 2일차 성공!

2017.02.12 조회수 : 14
제휴 문의

아래 이메일 주소로 연락주시면
빠른 시일내에 회신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담당자 : diet365@funnym.co.kr

감사합니다.

확인
닫기
사진 첨부
찾아보기

등록 가능한 파일 확장자는 jpg, gif, png 입니다.

취소
닫기
제휴 문의

문제가 있거나 문의 사항이
있으시면 아래의 주소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고객 지원 : diet365@funnym.co.kr

감사합니다.

확인
닫기
위치보기
닫기